기사 메일전송
용산구, 취업연계 교육훈련 수강생 모집 중
  • 편집국 기자
  • 등록 2024-04-01 10:29:06

기사수정
  • 용산구 일자리기금 활용 일자리 사업...교육부터 취업까지 원스톱 지원
  • 일반경비원 신임교육, 시니어 모델 전문가, 시스템에어컨 세척관리 등
  • 개별 모집기간 확인 후 과정별 지정 방법으로 신청

서울 용산구가 교육훈련부터 취업까지 원스톱으로 지원하는 취업훈련 4개 과정 교육생 모집을 이달 중 마무리한다. 용산구 일자리기금 활용 일자리 사업의 일환이다.

 

올해 용산구 일반경비원 신임교육 과정을 맡은 한국경비협회

모집하는 과정은 ▲일반경비원 신임교육 1기(12일 마감) ▲뉴라이프, 시니어 모델 전문가 양성(4일 마감) ▲인공지능(AI) 기반 디지털 마케터 양성(16일 마감) ▲시스템에어컨 세척관리(29일 마감)로 총 4개 과정이다.

 

◆ 용산구 직접 추진 `일반경비원 신임교육 1기`

 

구는 신중년 취업역량 강화를 위해 일반경비원 신임교육을 마련했다. 오는 23~25일 일반경비원으로 취업하기 위해 이수해야 할 경비업법, 범죄예방론, 시설경비, 체포·호신술 등 필수 법정교육을 전액 무료로 실시한다.

 

교육은 한국경비협회에서 맡는다. 교육을 이수한 구민에게는 취업까지 연계될 수 있도록 구청 일자리플러스센터와 업체에서 사후관리까지 제공할 예정이다.

 

정원은 40명이지만 퇴직 후 재취업을 준비하는 50~60대 신중년을 우선 선발한다. 신청을 원하는 19세 이상 구민은 신청서류를 구비해 용산구청 5층 일자리플러스센터로 방문접수하면 된다.

 

올해 7월과 10월에도 해당 과정 2, 3기를 40명씩 교육할 계획이다.

 

◆ 민관협력 일자리 사업 `시니어 모델, 디지털 마케터, 에어컨 세척관리 등`

 

시니어 모델 전문가 양성과정에서는 최대 20명이 기초워킹, 이미지 메이킹, 지도자 자격교육 등을 배운다. 오는 11일부터 7월 23일까지 매주 화·목요일 오후 2~5시 아세아 평생교육원 전문교육장에서 열린다. 신청을 원하는 45~70세 구민은 온라인 서식을 작성하면 된다. 교육비 무료.

 

20~39세 청년 20명을 모아 인공지능(AI) 기반 디지털 마케터로 양성한다. 인공지능을 활용한 온라인 상거래(커머스), 카드뉴스·영상 제작 교육 등을 제공한다. 교육은 오는 22일 개강해 6월 27일까지 월~금요일 오후 시간대 용산여성인력개발센터에서 실시한다. 신청은 용산여성인력개발센터 누리집에서 가능하다. 교육비 10만 원. 단, 수료, 1년 내 취업 시 각 5만 원씩 환급.

 

시스템에어컨이 널리 보급되는 경향에 맞춘 세척 기술 자격취득 과정도 있다. 시스템에어컨 분해세척, 현장실습 등을 통해 수료 후 취·창업까지 노릴 수 있는 기회다. 서울시 중부남부기술교육원 중부캠퍼스에서 다음 달 7~30일 중 16차례 진행한다. 수강 희망자는 중부캠퍼스 누리집을 참고하면 된다. 교육비 무료.

 

이 외에도 올해 추진할 민관협력 일자리 사업 과정으로는 5월 실버 프로그램 전문강사 양성, 10월 에어컨 설치 및 유지보수 기술인력 양성이 있다.

 

박희영 용산구청장은 “최근 일자리 경향과 구민 수요에 맞춘 취업 교육훈련 과정을 마련했다”며 “수강생들이 취업까지 성공할 수 있게 양질의 교육과 세심한 관리로 지원하겠다”고 전했다.

 

한편, 구는 일자리기금을 활용해 ▲청년기업 융자 ▲민관협력 일자리 ▲직접 일자리 창출 등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. 지난해 추진한 민관협력 일자리 사업에서 5개 과정을 운영하며 수료생 79명과 취업자 40명을 배출한 바 있다.

 

0
  • 목록 바로가기
  • 인쇄


포토뉴스더보기
확대이미지 영역
  •  기사 이미지 상속 제산에 관한 한국과 미국의 차이
  •  기사 이미지 메타버스 플랫폼 '로콘' 출시 앞둬
  •  기사 이미지 내년 2분기 메타버스 플랫폼 'NuriTopia' 출시 예정
최신뉴스더보기
모바일 버전 바로가기